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이성민6

[뺑반] 토끼몰이 고육지책 (한준희 감독 Hit-and-Run Squad 2019) (박재환 2019.9.10) 김혜수-김고은이라는 충무로 대표 여배우를 투톱으로 내세운 영화 ‘차이나타운’으로 각광받은 한준희 감독의 그 다음 작품은 한국형 카 체이싱 영화 이다. 할리우드 ‘분노의 질주’ 시리즈로 한껏 눈이 높아진 한국 영화팬에게 인천 하이웨이를 달리는 자동차의 속도감이 제대로 전달될까. 일단 시동부터 걸고, “부릉부릉~” 광역수사대 내사반 은시연(공효진)은 상사(염정아)의 비호 아래, JC모터스 정재철 대표(조정석)와 검은 커넥션을 갖고 있는 경찰청장의 비리를 수사하다 결국 인천서 뺑소니전담반으로 좌천된다. 그곳에서 특이한 순경 서민재(류준열)를 만나게 되고 함께 ‘JC 잡기’ 작전에 뛰어든다. 미국 수사물에서는 FBI와 동네 보안관 사이에 벌어지는 수사권 관할다툼을 자주 볼 수 있다... 2019. 9. 11.
[군도: 민란의 시대] 사극전성시대 (윤종빈 감독 KUNDO : Age of the Rampant, 2014) (박재환 2014.7.22.) 여름 극장성수기를 맞아 흥행대작들이 줄지어 개봉채비를 하고 있다. 이번 주 하정우, 강동원 주연의 ‘군도: 민란의 시대’(윤종빈 감독)를 필두로 영화팬들은 선택의 고민을 하게 될 것이다. 지난 주 ‘군도’는 기자시사회를 열고 그 베일을 벗었다. 하정우의 박박머리는 빛났고, 강동원의 조각같은 얼굴은 윤이 났다. 영화 ‘군도’는 조선조 철종 13년을 배경으로 한다. 조선의 기세가 급전직하 망조가 들렸던 시기이다. 삼남 땅 곳곳에서는 배고픔과 세정에 억눌린 민초들이 살아남기 위해 낫과 창을 들고 관아에 쳐들어가서 아전나리를 아작(!)내던 시기이다. 저 먼 한양의 구중심처의 철종임금은 “어허, 걱정되구려..”라고 할 뿐 적절한 리액션을 전혀 취하지 못하던 시대였다. 철종 13년(1.. 2019. 9. 11.
[공작] 롤렉스와 호연지기 (윤종빈 감독 The Spy Gone North, 2018) (박재환 2018.08.13) ‘블랙리스트’ 정권을 지나자마자 ‘이제는 말할 수 있다’류의 영화가 쏟아지고 있다. 윤종빈 감독의 도 그 중의 하나이다. ‘공작’은 YS정권 시절에 있었던 대북스파이활동을 다룬 작품이다. 정확히는 1993년, ‘북핵위기’가 고조될 때이다. 북한이 영변 핵시설을 둘러싸고 의문스런 행보를 이어간다. 핵확산금지조약(NPT) 탈퇴와 국제원자력기구(IAEA) 탈퇴를 선언하면서 클린턴은 이른바 외과수술식 폭격도 불사하겠다는 이야기가 흘러나올 때이다. 당시 YS정권의 안기부(국정원 전신)에서는 이 엄중한 사태에 대해 어떻게 대처해왔는지 은 흥미진진하게 전해준다. 영화는 당시 중국에서 활동한 한 안기부 요원의 활약상을 저본으로 삼는다. ‘박채서’란 인물이다. 정보사 요원이었던 그는 안기부.. 2019. 2. 11.
[목격자] 살인자와 방관자 (조규장 감독 The Witness, 2017) (박재환 2018.08.16) 한밤의 아파트, 훤히 트인 공간에서 살인사건이 일어난다. 부녀회장은 집값이 떨어지는 게 걱정이다. 그런데 살인사건이 일어날 때 그것을 실시간으로 목격한 사람이 있다. 비명소리에 밖을 내다보던 남자. 하필, 살인범의 무시무시한 눈과 마주쳤다. 살인자는 여유 있게 이 남자가 사는 집을 확인하고 있다. 1층, 2층, 3층.... “6층이군!” 경찰에 신고하면 다 해결될 것 같은 단순한 상황. 그런데, 이 남자는 그렇게 하지 못한다. 세상이 그렇게 단순하지만은 않다는 것을 알기에. 영화 이다. 2005년 유연석-문채원의 로맨틱 코미디 의 조규장 감독이 내놓은 작품은 가장 안전하다고할 자기 집 앞마당에서 일어난 살인사건 둘러싸고 보이는 소시민의 현실적 갈등을 다룬다. 신고하지 못하는.. 2019. 2. 11.
[인터뷰] 이성민 “나의 귀여운 바람” (영화 '바람 바람 바람' 2018) 경상북도 봉화출신의 배우 이성민은 올해 나이 쉰의 중견배우이다. 이성민은 대학로 유명극단 ‘차이무’ 소속으로 연극무대에서 연기생활을 시작한 뒤 드라마와 영화에서 다양한 역으로 얼굴을 알렸다. tvN 의 영업3부 오상식 차장과 영화 에서의 화적 우두머리 대호가 우선 생각난다. 그가 과 에 이어 또 한 번 코미디에 출연했다. 의 흥행감독 이병헌의 신작 이다. 이번 영화에서는 ‘바람’을 즐기는 다 큰 어른 석근을 연기한다. 영화개봉에 앞서 이성민을 만나 ‘바람의 비법’을 들어보았다. 아니, 연기의 비결을. 영화에서 롤러코스트를 타는데. “그거 안 타려고 애를 썼다. 애들 타는 것인데. 많이 안 탔는데 영화에서 초반과 엔딩을 장식했다”며 “롤러코스트는 마치 우리 중년남자 앞에 닥친, 스릴 넘치는 유혹과 일탈이라.. 2018. 7. 12.
리얼 (이사랑 감독,2017) [영화리뷰] 리얼, 김수현의 라이벌은 김수현 [KBS TV특종 박재환 2017-07-05] 영화와 드라마에서 승승장구하는 한류톱스타 김수현의 새 영화 (감독 이사랑)이 개봉되자마자 맹폭을 당하고 있다. 영화의 내레이션이 어렵다고 말한다. 그런데, 이 영화가 꼭 그렇게 나쁘지는 않다. 신인감독의 치기어린 실험정신이 덜컹대는 편집으로 조금 불편하다고나 할까. 영화 을 제대로, 혹은 재미있게 보기 위해서는 먼저 M. 나이트 샤말란 감독의 (Split)을 먼저 보는 것이 도움이 될 듯하다. 이 영화는 해리성 정체감장애를 앓던 빌리 밀리건의 이야기를 모티브를 한 작품이다. 이 사람은 모두 23개의 자아(정체성)를 가지고 있었다고 한다. 놀라운 것은 이들 자아가 서로 다른 다양한 능력을 보여준다는 것이다. 흉악한 .. 2017. 8. 19.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