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이가흔3

[협골인심] 닥터 토니 (등특희 鄧特希 감독 俠骨仁心 Healing Hearts 2000) (박재환 2002.11.21.) '메디컬 드라마'란 게 있다. 이나 신은경 나왔던 TV드라마/영화 이 많은 인기를 누린 적이 있다. 의 영향인지 로빈 쿡의 소설 덕분인지 홍콩에서도 메디컬 드라마가 만들어졌다. 먼저 이란 프로가 인기를 끌자 곧바로 속편이 만들어졌고 다른 방송사에서는 이 만들어졌다. 둘다 홍콩의 종합병원에서 일어나는 인간적인 드라마를 재구성했다는 공통점이 있다. 이 영화의 제작과정을 좀 더 소개하자면 우선 홍콩의 TVB(無線電視)에서 이 방송되어 인기를 끌었다. 이 드라마에는 오계화, 소미기(정이건의 한때 오랜 연인으로 알려진 배우), 진호, 몽가혜 등이 출연했었다. 이 드라마를 만들던 '등특희'는 홍콩 영화계의 마이더스 '왕정'에게 캐스팅되어 을 찍게 된다. 왕정은 등특희 감독에게 극장판.. 2019. 9. 9.
[동방불패] 무협영화의 새 장을 열다 (정소동 감독 笑傲江湖之東方不敗 Swordsman2 1991) (박재환 1999) 홍콩영화에 있어 신기원을 이룬 작품이 몇 개 된다. , , 등등. 그 중 서극 또는 정소동의 만큼 아시아권에 크나큰 영향을 끼친 작품도 드물 것이다. 는 그 동안 축적된 홍콩영화의 특징이 그대로 나타난다. 동양적인 정서의 인간미를 느낄 수 있는 동시에 서극이 미국에서 익힌 SF의 특징도 충분히 볼 수 있다. 이 영화는 중국전통 소설작법에 바탕을 둔다. 물론 김용의 원작 뿐만 아니라 전형적인 무협-협객소설의 기본 프롯을 충실히 수행한다. 종족 간 혹은 계파 간의 갈등구조가 우선한다. 무협소설을 보면 가장 기본이 되는 줄거리는 '사부' 또는 '부모'의 원수를 갚기 위해 대결을 펼치게 되는 것이다. 이 영화는 明나라 지배계급인 한족(漢族)과 피억압세력인 묘족(苗族)간의 내재된 .. 2019. 8. 27.
[해상화] 후샤오시엔의 드라마 (후효현 감독 海上花 The Flowers of Shanghai1998) (박재환 1998.9.22.) *** 1998년 부산영화제 때 하루에 영화 네 편 씩 보고,그 날 밤 컴퓨터에 앉아 네 편 내리 리뷰 쓸 때 쓴 글입니다. 많이 아쉬운 부분이 있지만, 그후 를 다시 보지 못해 고칠 수가 없군요. 지금 다시 쓴다면 이 영화의 각본 작업을 한 장애령 이야기와 함께 원작에서 이야기하고자 했던 부분을 첨부할 것 같군요. *** 이번 (1998년 3회) 부산영화제동안 가장 기대를 했던 영화 중의 하나가 바로 후효현(후샤오시엔) 감독의 신작 이다. 원제는 이다. 일반적으로 海는 호(扈)와 함께 상해지방을 뜻한다. 그러니 원제의 뜻은 “상해에 뜬(혹은 피어난) 꽃”이다. 원작소설 (혹은 당시 기방세계의 구술담인지도 모르겠다)은 이다. 그것을 후샤오시엔의 다른 작품처럼 역시 일본 자본.. 2008. 2. 21.
728x90
반응형